탈모의 원인과 예방과 모발까지 건강하게 하는 두피 관리법 6가지, 영양제 추천

     

탈모의 정의

탈모란, 모발이 정상적으로 빠지는 것보다 많이 빠지는 현상을 말합니다. 탈모는 남성과 여성 모두에게 발생할 수 있으며, 그 원인은 다양합니다. 가장 흔한 원인은 유전, 스트레스, 영양 부족, 호르몬 변화, 갑상선 질환, 약물 부작용, 두피 질환 등입니다. 탈모는 치료가 어려운 질환이지만, 초기에 발견하여 적절한 치료를 받으면 모발을 유지하거나 재생할 수 있습니다.

모발까지-건강하게-하는-두피관리법-6가지-썸네일

 

 

탈모의 원인과 종류

  • 유전: 탈모의 가장 흔한 원인입니다. 유전적 요인으로 인해 모발의 생성 속도가 느려지거나 모낭이 줄어들면 탈모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스트레스: 스트레스는 탈모를 유발하는 가장 흔한 환경적 요인입니다. 스트레스는 모낭의 혈액 순환을 저하시키고 모발의 성장을 방해합니다.
  • 영양 부족: 영양 부족은 탈모의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특히 단백질, 철분, 아연, 비타민 B군, 비타민 C, 비타민 E 등의 영양소가 부족하면 탈모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호르몬 변화: 여성의 경우, 폐경, 임신, 출산, 피임약 복용 등으로 인해 탈모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남성의 경우, 안드로겐이라는 호르몬의 증가로 인해 탈모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갑상선 질환: 갑상선 기능 저하증이나 갑상선 기능 항진증과 같은 갑상선 질환은 탈모를 유발할 수 있습니다.
  • 약물 부작용: 일부 약물은 탈모를 유발할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혈압약, 항우울제, 항암제, 면역억제제 등이 있습니다.
  • 두피 질환: 두피에 염증이 생기는 두피 질환은 탈모를 유발할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지루성 피부염, 건선, 세균성 피부염, 진균성 피부염 등이 있습니다.

 

 

 

 

탈모를 부르는 나쁜 습관 6가지

탈모는 유전적인 요인도 있지만, 잘못된 생활습관도 탈모를 유발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탈모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올바른 샴푸 방법, 건조 방법, 가르마 유지 방법, 섭식 방법, 음주와 흡연을 피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 잘못된 샴푸 방법: 샴푸를 너무 많이 사용하거나, 손톱으로 두피를 긁으면서 감으면 두피가 손상되고 탈모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잘못된 건조 방법: 머리를 뜨거운 바람으로 말리면 두피가 건조해지고 탈모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오랫동안 유지한 가르마: 가르마를 탄 부분의 두피가 자외선에 노출되고 약해져 탈모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아침에 머리 감기: 아침에 머리를 감으면 머리의 좋은 유분이 씻겨 자외선에 두피가 상하기 쉬운 상태가 됩니다.
  • 불균형한 영양섭취: 끼니를 대충 때우거나 무리한 다이어트를 하면 모근에 필요한 영양소가 부족해져 탈모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음주와 흡연: 술과 담배는 혈액순환을 방해하고 두피의 열을 올려 탈모를 발생시킬 수 있습니다.

 

모발까지 건강하게 하는 두피관리법

탈모도 질환이므로 건강을 챙기는 것이 중요합니다. 나쁜 습관을 교정하면 탈모를 충분히 예방할 수 있습니다.

  • 머리를 감기 전에 빗질을 꼼꼼하게 해주고, 두피와 머리카락에 묻은 먼지를 충분히 물로 씻어서 제거한 후에 샴푸를 해야 합니다.
  • 뜨거운 물로 머리를 감으면 두피의 큐티클 층과 단백질이 손상되어 모발이 약해질 수 있습니다. 따라서, 뜨거운 물보다는 미지근한 물로 감는 것이 좋습니다.
  • 두피가 받는 자극을 최대한 줄이는 것도 중요합니다. 햇볕이 강한 날에는 모자를 쓰고, 헤어드라이기를 사용할 때는 머리에서 멀리 떨어뜨려 자연바람으로 말리는 것이 좋습니다. 되도록이면 머리는 저녁에 감아 하루에 쌓인 먼지와 노폐물을 꼼꼼하게 씻어내고 자도록 합니다.
  • 목덜미부터 두피를 마사지해주어 혈액이 잘 공급될 수 있도록 하는 것도 탈모 예방에 도움이 됩니다. 수시로 스트레칭을 하고 바른 자세로 혈액순환과 신진대사를 원활하게 만듭니다.
  • 건강한 모발을 위해 음주와 흡연을 줄이고, 균형 잡힌 식사를 해야 합니다. 단백질이 풍부한 닭고기, 달걀 등과 미네랄이 가득한 미역, 다시마 등의 해조류, 비타민이 많은 채소를 충분하게 섭취하도록 합니다.

 

 

 

탈모를 예방에 좋은 영양제

1. 맥주효모

맥주 효모는 맥주의 발효 과정 중 얻은 효모를 건조한 것으로, 필수 아미노산, 단백질, 비타민, 비오틴 등이 함유돼 있습니다. 이러한 성분들은 모발 성장과 보호에 필수적이어서 탈모 치료제에도 쓰일 정도로 탈모에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실제로 탈모 환자 10명에게 6개월간 맥주 효모를 섭취 시킨 결과 모낭줄기세포 유래 성장인자의 함량이 약 10배나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따라서 탈모가 고민이라면 맥주 효모 영양제를 챙기는 것이 추천됩니다. 다만 좋은 제품으로 고르기 위해선 필수 아미노산의 함량을 눈 여겨 봐야 합니다. 시중 맥주 효모 가운데 원가를 낮추고 생산량을 늘리기 위해 추출하고 남은 건더기로 만들어 아미노산 함량이 제대로 검출되지 않는 엉터리 제품이 존재합니다. 또 제조 과정에서 ‘아미노산 혼합제제’를 첨가해 함량을 인위적으로 높이고 그 함량을 맥주 효모 자체의 아미노산 함량인 것처럼 광고하는 곳이 있습니다.

따라서 맥주 효모 제품을 선택할 때 필수 아미노산 함량을 명확하게 밝히는지 더불어 공인 기관에서 객관적으로 함량을 검사했다는 시험성적서까지 확인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또한 제품정보 중 ‘원재료명 및 함량’ 부분에 아미노산 혼합제제가 없는지도 살펴보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2. 비오틴

비오틴은 모발을 구성하는 케라틴의 강도를 높이고 조직 생성에 중요한 필수 영양성분으로 모근을 강화하여 모발을 튼튼하게 잡아줄 뿐만 아니라 모발에도 윤기를 부여하는 효과로 두피와 함께 건강한 모발 유지에 도움이 됩니다. 이외에도 혈당 조절, 건강한 모발, 피부건강, 신진대사 증진, 혈압 조절 등의 효능이 있습니다.

비오틴의 하루 권장 섭취량은 국가별로 차이가 있습니다. 대한민국 식약처는 비오틴 하루 권장량을 성인 30 mcg으로 권장하고 있습니다. 시중에는 고용량 비오틴 제품이 많지만 필요 없는 용량은 모두 소변으로 배출되므로 부작용이 없다면 섭취해도 좋습니다.

 

탈모에 좋은 음식 7가지와 예방법

 

탈모 예방에 좋은  비오틴 4종 추천 드립니다. 자세한 정보는 아래 링크를 확인하세요.

솔가 비오틴 5000, 100정, 1개 닥터스베스트 비오틴, 120캡슐, 1개 나우푸드 엑스트라 스트렝스 비오틴 베지 캡슐, 120정, 2개 뉴트리코어 WCS 유기농 비오틴 비타민B 셀렌 요오드 NOCHESTEM 18g, 30정, 1개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